딜라이트닷넷

MDM

숫자로 보는 국내 보안시장 트렌드

이민형 기자의 인터넷 일상다반사 12.12.11 15:07

올 한해 국내 보안산업의 매출 규모는 약 5조8000억원으로 지난해 대비 10.6%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정보보안산업(방화벽, IPS 등)과 물리보안산업(CCTV, DVR 등)을 따로 분리해서 계산해보면 정보보안산업은 약 1조7000억원(전년 대비 14.2% 성장), 물리보안산업은 약 4조2000억원(전년 대비 9.2% 성장)으로 집계됐습니다.이는 한국인터넷진흥원이 지난 3월부터 9월까지 전국의 정보, 물리보안 사업체 666개를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를 토대로 추출해 낸 것입니다. 보고서에는 올해 보안시장의 트렌드를 숫자로 나타내고 있어 매우…

되풀이되는 저가수주 유혹… 독배는 다시 채워진다

이민형 기자의 인터넷 일상다반사 13.01.07 15:09

‘손해보는 장사는 하지않는 것’이 기업에겐 원칙이지만 실제 시장에서는 그렇지 않다. 특히 IT시장에서 규모가 작은 보안업계에서는 적자를 감수하고서라도 사업을 따기 위해 사력을 다한다. 이는 구축사례(레퍼런스)가 가지는 힘 때문이다. 새로운 솔루션이나 서비스가 나왔을 때, 고객들은 선뜻 이를 도입하지 못한다. 이것이 도입됐을 때 어떤 효과를 볼 수 있는지, 어떤 이득이 있는지 등을 전혀 알 수 없기 때문이다.반면 하나 이상의 구축사례가 존재하고, 그 사례가 매우 훌륭한 평가를 받는다면 후속으로 도입할 고객들이 증가…

MDM 솔루션이 물리보안 솔루션을 만난다면”

이민형 기자의 인터넷 일상다반사 12.10.11 09:21

최근 공공기관, 금융권에서 모바일단말관리(MDM) 솔루션 도입이 활발해지고 있는 가운데, ‘MDM+물리보안’을 연동시켜 운영하는 것이 하나의 트렌드로 떠오르고 있습니다.과거에는 단순히 엔드포인트 보안과 데이터의 중앙집적화에만 초점을 잡았다면, 이제는 기존 시스템과 결합하고자 하는 요구가 생겨난 것입니다.관련업계 고위 관계자는 “고객사들이 기존 출입보안시스템, 그룹웨어보안시스템 등과 연동하려는 요청을 많이 하고 있다. 근태관리, 출입통제 등에 적극적으로 활용하려는 분위기”라고 강조했다.이어 “특히…

[2012 보안솔루션②] 모바일단말관리(MDM) 솔루션

이민형 기자의 인터넷 일상다반사 12.10.15 09:23

지난해부터 스마트폰 보급이 급속도로 빨라지면서 모바일오피스 도입 역시 가속화되고 있다. 현재 행정안전부의 전자정부를 비롯해 대부분의 대기업, 금융권들도 모바일오피스 구축을 완료한 상태다.그러나 모바일오피스 구축이 완료되면서 새로운 문제점이 하나둘씩 발생하기 시작했다. 바로 기업 내 보안을 어떻게 지킬 것인지에 대한 이슈가 등장했다.스마트폰은 사내에서 사용되는 PC와는 달리 늘 휴대하는 기기이며, 분실의 위험도 높다. 이러한 이유 때문에 모바일오피스 뿐만 아니라 모바일단말관리(Mobile Device Management…

‘분실대응+백신’, 개인용 MDM의 등장…노턴 모바일 시큐리티

이민형 기자의 인터넷 일상다반사 12.02.23 14:34

[IT전문 미디어 블로그=딜라이트닷넷]스마트폰의 보급률이 높아짐에 따라 함께 증가한 것이 있으니 바로 도난과 분실, 그리고 모바일 악성코드다.스마트폰은 일반 휴대전화와 달리 고가의 전자기기이며, 사용자가 도난, 분실신고를 하더라도 전화기가 아닌 다른 용도로 사용할 수 있기 때문에 도난당할 확률이 높다.사람들이 지하철에서 가장 많이 잃어버리는 물건이 ‘가방’에서 ‘스마트폰’으로 변했다는 통계도 나왔다. 모바일 보안 위협이 날로 커지고 있다는 점도 스마트폰 사용자 입장에서는 불행한 일이다. 하루에도…

모바일오피스에 MDM 솔루션이 중요한 이유는?

이민형 기자의 인터넷 일상다반사 11.11.16 08:06

지난해부터 스마트폰 보급이 급속도로 빨라지면서 모바일오피스 도입 역시 가속화되고 있습니다. 현재 행정안전부의 전자정부를 비롯해, 금융권이나 IT기업들도 속속 모바일오피스를 도입하고 있는 추세입니다.그러나 모바일오피스를 구축하면서 새로운 문제점이 하나둘씩 발생하기 시작했습니다. 바로 기업 내 보안을 어떻게 지킬 것인지에 대한 문제입니다.스마트폰은 사내에서 사용되는 PC와는 달리 늘 휴대하는 기기이며, 분실의 위험도 높습니다. 이러한 이유 때문에 모바일오피스 뿐만 아니라 모바일단말관리(Mobile Device M…

넥스트 IFRS는 과장, ERP 시장은 환경이슈가 끌어나갈것

이상일 기자의 IT객잔 10.06.13 14:45

“‘넥스트 IFRS’이라고 굳이 포장하지 않아도 IFRS 고도화는 자연스럽게 이어질 수밖에 없는 프로젝트다. 넥스트 IFRS가 마치 대규모 프로젝트로 진행돼야 한다고 시장이슈로 불거지고 있는 것은 단순한 포장에 불과하다”2011년 상장사에 대한 국제회계기준(IFRS) 시스템 도입이 코 앞에 다가와 있는 가운데 많은 기업들이 IFRS 시스템을 도입하고 있습니다. 특히 IFRS 시장에서 시스템 개발 등의 역할변화를 꾀하며 수확을 일구어냈던 회계법인들은 대기업을 중심으로 IFRS 시스템 구축이 완료된 지금 넥스트 IFRS를 얘기하고 있는 상황입니다.넥스트 IFRS란 쉽게 말해서 현재 구축된 IFRS 시스템은 공시를 위한 시스템에 불과하며 기업은 IFRS로 인한 회계제도 변경에 따라 기존에 구축된 ERP 등 시스템에 좀 더 변화가 필요하다는 것을 뜻합니다. 즉 IFRS 구축 이후 기업의 시스템에 좀 더 변화가 필요하며 관련 작업이 진행돼야 한다는 것입니다. 하지만 10여년간 ERP 컨설팅 시장에서 몸담으면서 기업의 ERP 시스템 도입을 수도 없이 경험한 프론티어솔루션의 최고 운영책임자(COO)를 맡고 있는 권정자 부사장<사진>은 넥스트 IFRS라는 단어 자체에 큰 의미를 부여하지 않았습니다.참고로 프론티어솔루션은 국내 ERP 시장에서는 컨설팅 업체로 인지도를 쌓아온 회사입니다. SAP ERP를 기반으로 현재 현대자동차가 진행하고 있는 글로벌 ERP 사업도 프론티어솔루션의 컨설팅을 기반으로 진행되고 있는 등 대기업 중심의 ERP 컨설팅 시장을 이끌어왔습니다. 여하튼 권 부사장은 IFRS 자체는 향후 2-3년정도면 소멸할 수밖에 없는 이슈이며 그 근간에는 ERP 고도화가 꾸준히 이어질 수 밖에 없다고 설명합니다. 일반 기업들에게 IFRS 대응을 위한 방법은 기존 ERP 시스템을 고도화해 새로운 회계기준에 맞춘 시스템으로 업그레이드 하는 것이 보편적입니다. 따라서 ERP 시스템과 IFRS의 상관관계는 밀접하다고 말할 수 있습니다. 그런 의미에서 넥스트 ERP란 단어는 오히려 거창하다는 것이 권 부사장의 의견입니다. 자연스러운 수순으로 흘러가는 것이 현재의 ERP 시스템인데 굳이 넥스트 ERP라는 용어까지 만들어낼 정도로 활성화될 시장은 아니란 것입니다. 한편 현재 ERP 시장은 포화상태에 놓여있습니다. 5000억원 이상의 중견기업 이상은 대부분 ERP를 사용하고 있는 만큼 ERP 시장 자체의 매력은 떨어지고 있습니다. 이에 권 부사장은 “마스터데이터관리(MDM)과 환경경영 부분에 큰 기대를 걸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현재 프론티어솔루션은 LG화학의 환경경영컨설팅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오는 8월에 완료되는 LG화학의 환경경영시스템은 SAP 솔루션을 적용해 진행되는 프로젝트로 가장 환경경영에 있어선 가장 큰 규모로 알려져있는데요.때문에 LG화학 뿐만아니라 관련 업계에서도 관심을 가지고 지켜보고 있는 상황입니다. 환경에 대한 기업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기 때문에 관련 시스템 구축 이슈가 올해부터 본격화될 것이라는 설명입니다. 또한 기업에서 꾸준히 관심을 받아온 마스터데이터관리(MDM)도 또 다른 시장을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올해 ERP 시장에서는 이처럼 환경과 데이터 부분에서 많은 일들이 일어날 것 같습니다.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