딜라이트닷넷

이해진

라인+야후재팬→슈퍼앱 등장에 주목한 日 언론들

이대호 기자의 게임 그리고 소셜 19.11.19 11:11

일본 국민 메신저 라인(LINE)과 현지 1위 검색 서비스인 야후재팬(운영사 Z홀딩스)의 …

[한주간의 방통 브리핑] 세기의 대결…페이스북, 결국 방통위에 승소

채수웅 기자의 방송통신세상 19.08.25 11:08

지난 한주간 벌어진 방송통신 이슈를 정리하고, 해당 이슈가 가진 의미와 파장을 분석해 봅니다. 기자 주관적인 견해가 들어갈 수 있습니다. <편집자 주> &nbs…

‘크로스리얼리티(XR)’는 무엇? 퓨처그룹-언리얼 결과물 짚어보니

이대호 기자의 게임 그리고 소셜 19.05.21 13:05

가상현실(VR)과 증강현실(AR)은 이미 익숙해진 용어입니다. VR과 AR를 활용해 현실과 가상을&…

조세회피 분명한데도…구글, ‘세금 내고 있다’ 입장만 반복

이대호 기자의 게임 그리고 소셜 17.11.02 16:11

구글이 지난달 31일 정무위원회 종합감사에서 제기된 ‘세금 안 낸다’는 지적에 발끈했습니다. 발언의 당사자는 이해진 네이버 창업자(GIO·글로벌투자책임자)인데요. 이 창업…

NHN이 대기업이 아니라는 착각

심재석의 소프트웨어 & 이노베이션 12.04.17 09:15

최근 네이버 설립자인 NHN 이해진 의장<사진>이 “NHN은 대기업이 아니다”며 직원들의 각성을 요구했다고 합니다. 직원들이 벤처 초심을 잃고 안이한 직장인 생활을 하고 있어서 네이버와 한게임의 경쟁력이 떨어졌다는 것이 이해진 의장의 판단인 듯 보입니다 최근 논란이 된 통근버스 폐지도 이와 같은 맥락에서 진행됐다고 합니다. 출퇴근의 편의를 도우려고 도입된 통근버스가 직원들의 칼퇴근을 유도하고 있다는 것입니다. 이런 조치가 장기적으로 어떤 결과를 가져올 지는 아직 예측하기 힘듭니다만, 직원들의 반발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