딜라이트닷넷

블랙햇

[창간기획] ‘오펜시브 시큐리티(Offensive Security)’의 부상

이유지의 안전한 네트워크 세상 15.09.23 14:39

[IT 전문 블로그 미디어=딜라이트닷넷] 국내 정보보호 업계에 ‘젊은’ 해커들이 잇달아 뛰어들어 ‘오펜시브 시큐리티’, ‘오펜시브 리서치’라는 새로운 영역을 개척하고 있다. ‘데프콘’·‘블랙햇’같은 세계적인 해킹·보안 대회에 진출해 이름을 날리거나 국내 해킹방어대회에서 여러 차례 우승한 전적을 가진 해커들이 회사를 설립하면서 생겨나고 있는 새로운 조류다. 몇 년 전만 해도 해커 출신이 설립한 보안업체는 홍민표 대표가 설립한 에스이웍스와 허영일 대표가 이끄는 NSHC만 알려져 있었다. 하지만 이들도 백신, 모바…

[창간기획①] 그레이해쉬 “공격 기술을 알아야 방어도 할 수 있다”

이유지의 안전한 네트워크 세상 15.09.23 14:39

[IT 전문 블로그 미디어=딜라이트닷넷] 그레이해쉬는 ‘오펜시브 리서치’의 전문성을 전면에 내세운 대표기업이다. “공격 기술을 알아야 방어할 수 있다”는 철학을 바탕으로 작년 6월 설립됐다. 신생업체이지만 국내외에서 해커 이승진 대표의 활약상은 이미 잘 알려져 있다.이승진 그레이해쉬 대표는 “공격 기술을 알아야 방어도 가능하다. 새로운 공격기법이 끊임없이 개발되고 기존 보안 솔루션을 우회한 공격이 이뤄지는 상황에서는 공격자 입장에서 하는 연구가 필수적이다”며 ‘오펜시브 리서치’의 중요성을 이같이 설파했다.…

[딜라이트닷넷 창간기획] 사물인터넷 센서 통신을 보호하라

이민형 기자의 인터넷 일상다반사 14.09.30 07:01

사물인터넷(IoT)은 인터넷으로 연결된 사물들이 정보를 주고받으며 소통하는 지능형 기술·서비스로, 차세대 성장 분야로 급부상하고 있다.미국의 시장조사기관 가트너는 IoT 시장 규모가 2020년에 1조9000억 달러(약 1950조원)에 달할 것으로 전망했다. 기업들을 비롯해 정부에서도 사물인터넷 시장에 대한 투자를 아끼지 않고 있다.사물인터넷은 이미 빠르게 확산되고 있다. 각종 웨어러블 디바이스를 비롯해 자동차, 가전제품 등에도 사물인터넷이 적용되고 있다.하지만 보안이 담보되지 않은 사물인터넷은 재앙이 될 수 있다.각종 센…

블랙햇2014 폐막 “모든 것은 해킹당할 수 있다”

이민형 기자의 인터넷 일상다반사 14.08.11 14:36

지난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블랙핵2014에서는 자동차, 위성 등 평소에는 생각하지도 못한 기기들이 해킹당하는 사례가 발표돼 많은 이들의 시선을 끌었다.이와 함께 스마트폰, 이동식저장장치 등 평소에 우리가 쉽게 접하는 기기에 대한 새로운 해킹 수법도 공개됐으며, 임베디드 소프트웨어, 즉 사물인터넷용 기기들도 쉽게 침투될 수 있다는 발표로 인해 좌중들이 충격받기도 했다.◆하드코딩된 위성통신장비 시스템, 보안에 취약블랙햇 첫날 루벤 산타마르타 IO액티브 연구원은 비행기에서 사용할 수 있는 무선랜(Wi-Fi) 서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