딜라이트닷넷

프로야구

스포츠와 만난 5G, 생동감을 더하다

최민지 기자의 ICT 엿보기 19.10.25 15:10

 5G를 기반으로 다양한 융합산업이 기대되는 가운데, 국내외 통신사들이 ‘스포츠’를 눈여겨보고 있다. 스포츠와 엔터테인먼트 분야는 5G를 통해 큰 변화를 가져올 것으로 예…

[한주간의 방통 브리핑] 공정위 합의 불발…유료방송 M&A 심사 변수는?

채수웅 기자의 방송통신세상 19.10.20 10:10

지난 한주간 벌어진 방송통신 이슈를 정리하고, 해당 이슈가 가진 의미와 파장을 분석해 봅니다. 기자 주관적인 견해가 들어갈 수 있습니다. <편집자 주> &nbs…

[딜라이트닷넷 창간기획/5G즐길거리⑩] 프로야구, 이젠 5G+8K로 밀착 관람한다

권하영 기자의 잇IT스토리 19.09.23 11:09

5G 시대 스포츠 팬들의 일상이 바뀌고 있다. 8K 초고화질 시청, 경기장 밀착 관람, 증강현실(AR) 입체 중계 등 다양한 서비스가 가능해졌다. 5G의 초고속·초저지연·초연결 특…

[한주간의 방통 브리핑] 세기의 대결…페이스북, 결국 방통위에 승소

채수웅 기자의 방송통신세상 19.08.25 11:08

지난 한주간 벌어진 방송통신 이슈를 정리하고, 해당 이슈가 가진 의미와 파장을 분석해 봅니다. 기자 주관적인 견해가 들어갈 수 있습니다. <편집자 주> &nbs…

통신3사 5G 과열 마케팅 후폭풍, 소비자 뿔났다

최민지 기자의 ICT 엿보기 19.04.10 08:04

통신3사 5G 과열 마케팅 후폭풍이 몰아치고 있다. 세계최초 5G 상용화라는 단맛도 잠시, 실제 사용자들 사이에서 5G 불만사례가 속출하고 있다. ‘갤럭시S10 5G’ 통신3사 개…

컴투스, ‘서머너즈워’ 국가대표 IP 만든다

이대호 기자의 게임 그리고 소셜 16.09.22 17:33

국내 업체가 개발한 모바일게임 가운데 글로벌 최고 히트작을 선정한다면 이 게임을 꼽는데 이견이 없을 듯합니다. 여러 후보가 있을 테지만, 그 중에서도 군계일학(群鷄一鶴)은 컴투스의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서머너즈워)입니다.서머너즈워는 컴투스(www.com2us.com 대표 송병준)가 지금까지 배출한 수많은 히트작 중에서도 역작으로 꼽을 만합니다. 컴투스는 이 게임 하나로 업계 주요 기업 대열에 들어섰습니다. 지난 상반기 매출 2617억원, 영업이익 1084억원으로 반기 기준 최대 실적을 기록했습니다.◆서머너즈워, 모바…

유망주도 베테랑도 부진…LG트윈스도 LG전자도 엘롯기 탈출 가능할까?

윤상호 기자의 DIGITAL CULTURE 15.08.12 13:08

6위-2위-6위-6위-6위-8위-5위-8위-7위-6위-6위-7위-3위-4위-9위엘롯기 동맹은 일시적 균열은 있어도 한결같다. 3팀의 공통점은 팀의 목표를 일관되게 유지하지 못한 다는 점. 이도저도 아닌 한 해를 거듭하니 만년 하위다. 감독을 바꾸고 비싼 선수를 사와도 장기적 계획이 없으니 소용없다. 엘롯기는 만년 하위를 일컫는 대명사다.누구의 순위일까. 힌트는 2001년부터 2015년까지. 베테랑 의존도가 높은 팀이다. 현재와 미래 중 어떤 것을 목표로 할지 확실히 정하지 못하니 세대교체를 착실히 준비하지 못했다. 걱정하던 일은 올해 현실…

이승엽의 홈런, 이건희 회장과 삼성

박기록 기자의 IT와 人間 15.06.03 10:50

국민타자 이승엽의 방망이가 순간 대구 구장의 밤하늘을 순식간에 갈랐다. 3회말 1사 2, 3루에서 터진 이승엽의 3점 홈런. 결국 이 경기에서 삼성라이온즈는 넥센히어로즈를 꺽었다. 1년전인 지난해 6월25일, 한여름밤 대구 구장의 풍경이다. 이날 게임은 약 5개월간 520게임이 펼쳐지는 국내 프로야구의 한 경기에 불과했다.하지만 이승엽 선수의 홈런은 그 다음날 삼성그룹 기자실은 물론 국내 주식 시장, 경제계를 술렁이게 만들었다. '이건희 회장이 이승엽의 홈런에 눈을 번쩍떴다' 한달전 급성심근경색으로 쓰러진 이 회장…

웹 기반 IPTV는 무엇이 다르지?…KT ‘올레TV 스마트’ 이모저모

윤상호 기자의 DIGITAL CULTURE 13.07.23 07:00

KT가 웹 기반 인터넷TV(IPTV) 플랫폼 ‘올레TV 스마트’를 선보였다. 구글과 애플이 주도하고 있는 모바일 기기 운영체제(OS)와 달리 스마트TV쪽은 아직 뚜렷한 강자가 없다. LG전자가 스마트TV에 쓰기 위해 웹OS를 인수하고 국내 케이블TV업계가 웹 기반 스마트TV 추진을 선언하는 등 TV쪽에서는 아직은 여러 OS가 각축을 벌이고 있다.KT의 시도는 사실 스마트TV 사업이 지지부진한 국내 TV제조사, 즉 삼성전자와 LG전자에 시사하는 바가 크다. 삼성전자와 LG전자는 세계 TV시장 1위와 2위다. 국내 유료방송 시장에서 KT가 하는 생태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