딜라이트닷넷

페이스북

토종 게임 ‘트레인시티’, 美 페이스북서 통한 이유는?

이대호 기자의 게임 그리고 소셜 11.09.01 17:39

토종 소셜게임 ‘트레인시티(Train City)’가 미국 페이스북에서 호응을 얻고 있습니다. ‘트레인시티’는 단일 애플리케이션(앱)으로 미국 페이스북에서 월간활동이용자(Monthly Active User, MAU) 100만명을 넘긴 최초의 국내 게임입니다. 이전에는 소셜인어스라는 국내 개발사가 포커게임 3종을 합쳐 MAU 150만명을 달성한 바 있네요. ‘트레인시티’는 포커 등 사행성 게임이 아닌 일반 게임으로 이 같은 성적을 기록했다는 것에 의미를 찾을 수 있겠네요.‘트레인시티’는 도시건설 장르에 기차 시뮬레이션을 더한 게임입니다. 경…

서로를 경계하는 페이스북과 구글플러스

이민형 기자의 인터넷 일상다반사 11.09.16 21:45

페이스북과 구글플러스가 기싸움에 한창입니다. 경쟁사의 기능을 그대로 받아들이며 사용자 유치에 나섰기 때문이죠.15일(현지시각) 페이스북은 받아보기(Subscribe)라는 기능을 새롭게 내놓고 사용자 공략에 나섰습니다.지금까지 페이스북 담벼락(뉴스피드)에서 어떠한 콘텐츠를 볼 것인지 선택하는 것은 쉽지 않았습니다. 가족, 친구, 직장동료 등 다양한 부류의 지인들이 시시각각 수많은 콘텐츠를 내놓고 있기 때문일 것입니다.특히 페이스북 앱에서 보내오는 ‘Help me(앱 사용을 권하는 메시지)’ 요청을 비롯해 지인이 직…

데이터센터 공개한 ‘대인배’ 페이스북…“내부를 보여주마”

백지영 기자의 데이터센터 트랜스포머 11.04.08 15:18

 페이스북이 지난 1년간 자사 데이터센터에 적용한 자체 제작 서버 스펙과 내부 모습들을 공개했습니다. 우리나라 기업들 같으면 어림도 없는 일이겠지만 페이스북의 창업자인 마크 주커버그는 이번 정보 공유를 통해 자사 데이터센터를 더 개선할 수 있으며, 데이터센터에 대해 고민하고 있는 신생 기업들에게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저도 2달 전 쯤 페이스북 데이터센터에 대한 포스팅을 한적이 있는데요. 관련 포스팅‘페이스북’ 데이터센터는 어떤 모습일까 <상>‘페이스북’ 데이터센터는 어떤 모습일까 <…

다중인격자들과 페이스북

심재석의 소프트웨어 & 이노베이션 11.04.05 13:32

저는 가끔 ‘내가 다중인격이 아닌가’하는 생각을 하곤 합니다. 어느 집단에서는 조직에 어울리지 못하고 주변을 맴도는 내성정인 성격인 반면, 어느 집단에서는 굉장히 사교성 좋은 성격으로 변신하기 때문입니다. 예를 들어 청소년 시기 당시 학교에서는 매일 친구들과 몰려다니면서 시끄럽게 떠들어서 교무실에 자주 불려 다녔었는데, 같은 시기 교회 친구들에게는 말 없고 조용한 학생으로 기억되고 있습니다.현재 디지털데일리에 다니기 전에 다른 직장을 몇 군데 다녔었는데, 어느 직장에서는 매일 선후배와 몰려다니면서 술마시고…

우리는 왜 페이스북을 하는가?

심재석의 소프트웨어 & 이노베이션 11.03.29 16:07

IT산업과 전혀 관계없는 분야에 종사하는 제 중고등학교 친구나 대학동창들은 페이스북을 모릅니다. 영화 때문에 이름은 들어봤겠지만, 아마 접속해 본 적도 없을 것입니다. 그들은 제가 페이스북 이야기를 하면 이렇게 묻습니다. “그걸 왜 하는 거야?”사실 이런 질문을 받으면 답변이 궁색해집니다. 하루에도 몇 번씩 페이스북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열어보면서도 왜 하는지 이유를 모르는 것입니다. 그냥 “너도 한 번 해봐. 해보면 알아”라고 답을 해 줄 수밖에 없습니다.정말, 우리는 왜 페이스북을 하는 걸까요?IT칼럼니스트인…

“만국의 영업맨들이여, 페이스북 하라”

심재석의 소프트웨어 & 이노베이션 10.10.07 15:40

치열한 비즈니스 세계에서 하루하루 혼신의 힘을 쏟고 있는 사람들에게 어쩌면 소셜네트워크는 하찮은 일처럼 보일 수도 있습니다. ‘친구들과 사진을 공유하고, 어디에서 식사를 했는지 떠는 것이 비즈니스와 무슨 관계가 있을까’라고 생각할 수 있습니다. 소셜 네트워킹도 한 때의 유행으로 치부하고, 관심을 두지 않는 이도 많습니다. 그러나 많은 전문가들은 ‘소셜’이라는 트랜드가 잠시 스쳐 지나가는 바람이 아니라고 이야기 합니다. 이들은 소셜이 웹의 등장과 비견될 정도로 비즈니스 세계에 큰 변화를 가져다 줄 것으로 예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