딜라이트닷넷

전자세금계산서 구축 서비스 무료 등장, 업계 파장은?

10.07.27 13:19
당초 전자세금계산서 시장은 올해 본격적으로 성장할 것으로 기대됐지만 제도 적용의 유예로 인해 현재는 업체들이 한숨을 고르는 분위기입니다. 내년으로 적용이 유예된 만큼 급할 것이 없다는 것이 기업들의 생각입니다. 무엇보다 굳이 미리부터 돈을 들여 시스템을 구축할 필요가 있느냐는 것이 속내겠지요.이처럼 기업들이 전자세금계산서 도입을 주저하는 이유는 다름이 아닌 도입비용때문입니다. 특히 세금계산서를 발행해야 하는 영세 사업자의 경우 이러한 고민은 더욱 깊어집니다. 이에 대한 대안으로 건별 과금방식의 ASP 업체들에 대한 이용이 증가하고 있습니다. 이런 상황에서 최근 한 업체가 전자세금계산서 무료이용을 걸고 나왔습니다. 물론 이전에도 일부 업체들이 전자세금계산서 이용료를 무료로 하겠다고 나선적이 있지만 설치는 무료로 하더라도 발급비용은 받는 형태가 대부분이었습니다. 그런데 제이테크웹이라는 업체가 최근 전자세금계산서 시스템 (JTech-DTI 1.0)을 출시하면서 시스템을 무료로 제공하겠다는 내용의 보도자료를 내놨습니다. 이 회사 관계자에 따르면 회사 홈페이지를 통해 전자세금계산서 솔루션을 공개해 사용을 원하는 고객의 경우 이 솔루션을 다운로드 받아 홈페이지를 통해 제공되는 메뉴얼에 따라 설치를 하면 간단하게 전자세금계산서 발급이 가능하다는 것입니다. 특히 발급비용도 무료로 제공하겠다고 합니다. 통상 ASP업체들을 이용할 경우 건당 과금 혹은 정액제 과금형태로 서비스를 제공하는데 아예 발급비용조차도 무료로 하겠다는 것입니다. 그렇다면 이 회사의 비즈니스 모델은 무엇일까요. 회사 관계자에 따르면 기업이 도입할 경우 커스터마이징, 예를 들어 ERP와의 연동이 필요할 때 개발에 따른 비용을 받게 되며 특정 화면을 변경하거나 고정적인 유지보수를 원하는 경우 비용이 발생된다고 합니다.일반 중소중견기업의 경우 ERP가 대부분 도입돼있고 그렇지 않은 경우라도 세무회계프로그램을 사용하는 편인데요. 사실상 일정 이상의 전산시스템을 갖춘 기업의 경우 업무 편의성을 위해서라도 커스터마이징이 필요한 만큼 사실상 무료는 아닌듯 싶습니다. 다만 전자세금계산서를 이용하는 기업 중 ASP 방식을 채택하는 기업의 채택 이유가 초기 솔루션 도입 및 구축에 대한 비용에 대한 부담이 많이 작용하고 있기 때문이라는 것을 감안하면 솔루션의 무료 제공이 어느정도 먹힐지가 관건입니다. 과거 전자세금계산서 시장이 성장세를 달리고 있었을때 일부 업체들이 시장 선점 및 홍보차원으로 무료 서비스를 많이 진행한 바 있었습니다. 하지만 관련업체들은 전자세금계산서 서비스역시 국세청 데이터 전송과 운영 안정성을 내세워 이러한 일부 업체들의 무료 서비스에 대해선 한계가 있을 것이라고 지적했는데요.구축부터 발급까지 전자세금계산서를 무료로 내놓은 업체가 나온만큼 이후 시장 환경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전자세금계산서협의회 주도의 전자세금계산서 유통허브가 코스콤을 주 사업자로 시스템 구축이 진행되고 있는데요.내년 1월로 전자세금계산서 정착이 본격화되는 만큼 7월을 넘어서 하반기로 달려가는 올해 전자세금계산서 시장도 다시한번 본격적인 경쟁이 일어날 것으로 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