딜라이트닷넷

모토로라 ‘모토로이’ vs 팬택 ‘시리우스’ 비교해보니

10.04.14 16:19
body,table {font-size:9pt;FONT-FAMILY:굴림}p {margin-top:2px;margin-bottom:2px;}팬택이 첫 안드로이드폰 ‘시리우스’를 내놨습니다. 이달 20일부터 예약판매를 하고 일반판매는 26일경부터 시작할 예정입니다. LG전자 안드로이드폰이 있기는 하지만 안드로이드 운영체제 버전을 고려하면 ‘시리우스’는 모토로라의 ‘모토로이’에 이어 두 번째로 등장한 안드로이드폰인 셈입니다.14일 제품 공개행사에서 사용해본 ‘시리우스’는 1GHz 퀄컴 스냅드래곤을 사용한 만큼 전체적인 동작에서 ‘모토로이’ 보다는 진일보한 성능을 보여줬습니다. 특히 플래시가 많은 국내 인터넷 환경에 맞춰 관련 구동 기능을 집어넣었음에도 불구하고 웹페이지 로딩 속도가 매우 빠릅니다. 말로하는 것보다는 밑의 동영상을 한번 보시면 잘 알 수 있을 겁니다.아이콘 모양 및 배경 화면 등 그래픽사용자환경(GUI)에서도 신경을 쓴 모습입니다. 제품 디자인의 경우에도 ‘모토로이’가 직선적인 남성미를 추구했다면 ‘시리우스’는 곡선적인 여성미를 구현했습니다. 크기는 ‘모토로이’에 비해 ‘시리우스’가 약간 큽니다. 하지만 전반적인 유선형 디자인 탓인지 그립감은 ‘시리우스’가 더 편안한 느낌입니다.후면도 ‘모토로이’는 디지털카메라의 느낌인 반면 ‘시리우스’는 깔끔함을 추구했습니다.‘모토로이’와 ‘시리우스’의 하드웨어적인 가장 큰 차이점은 카메라입니다. ‘모토로이’는 800만화소 카메라에 제논플래시를 탑재했고 ‘시리우스’는 500만화소입니다. 또 ‘모토로이’는 정전식, ‘시리우스’는 감압식 터치스크린을 채용했습니다. 디스플레이는 ‘모토로이’가 LCD를 ‘시리우스’가 AMOLED를 사용했지요.내장 메모리 용량은 ‘시리우스’가 월등합니다. 안드로이드 OS는 애플리케이션을 내장 메모리에만 설치할 수 있도록 돼 있기 ㅤㄸㅒㅤ문에 내장 메모리 크기가 중요합니다. 하드웨어적으로는 ‘모토로이’는 512MB, ‘시리우스’는 1GB 메모리를 장착했습니다. 기본으로 돌아가는 애플리케이션을 제외하고 사용자가 활용할 수 있는 공간은 ‘모토로이’는 100MB, ‘시리우스’는 500MB입니다. 구글 안드로이드 오픈 마켓에 올라와있는 애플리케이션의 용량이 2MB 안팎임을 고려하면 ‘모토로이’는 40여개, ‘시리우스’는 200여개를 설치할 수 있다는 말이지요. 배터리 용량은 1400mAh 안팎으로 비슷합니다.두 제품의 경쟁은 ‘시리우스’가 본격 판매되는 5월 이후에 승부가 날 것입니다. 삼성전자와 LG전자의 제품도 변수가 되겠지요. SK텔레콤의 의지도 중요할 것입니다. 재미있는 싸움이 될 것 같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