딜라이트닷넷

이상일 기자의 IT객잔

세분화되는 P2P 금융, 은행과 협력 등 제도권 공략도 본격화

세분화되는 P2P 금융, 은행과 협력 등 제도권 공략도 본격화 - 삽입된 이미지
이상일 기자의 IT객잔 16.06.02 08:46

P2P금융이 전문영역으로 세분화되고 있다. 최근에는 금융당국의 유권해석이 유연해지면서 은행 등 금융사와 직접 협력해 사업을 추진하는 업체가 나오기도 했다. 피플펀드는 6월 1일 협력은행인 전북은행과 함께 국내 최초로 제 1금융권을 통한 은행통합형 P2P금융 서비스를 시…

P2P 누적대출 1100억원 돌파, 대부업 굴레 벗고 날개펼까?

P2P 누적대출 1100억원 돌파, 대부업 굴레 벗고 날개펼까? - 삽입된 이미지
이상일 기자의 IT객잔 16.05.17 09:17

국내 P2P(Peer to Peer) 대출형 크라우드 펀딩 서비스의 누적대출액이 1100억원을 넘어선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지난 2015년 대비 213%의 성장률이다. 물론 현재 P2P 시장에는 200여개에서 많게는 300여개에 달하는 P2P 업체들이 존재하고 있다.…

빅데이터 시대, 보안 관제도 변해야

빅데이터 시대, 보안 관제도 변해야 - 삽입된 이미지
이상일 기자의 IT객잔 16.05.09 15:15

지능형 위협 등 기업, 공공, 금융 등을 대상으로 한 보안위협이 증대되고 있는 가운데 보안 전략의 대대적인 변화가 예고되고 있다. 최근 대기업을 대상으로 한 이메일을 활용한 스피어 피싱이 기승을 부리는 등 보안을 위협하는 방식은 보다 정교해지고 고도화되고 있다. 특히 …

영상으로 진화하는 금융권 SNS 홍보

영상으로 진화하는 금융권 SNS 홍보 - 삽입된 이미지
이상일 기자의 IT객잔 16.04.08 13:16

지난달 3일 현대카드가 미디어 채널을 직접 오픈해 주목받았다. 이른바 ‘채널 현대카드(channel.hyundaicard.com)’가 그것으로 자체 미디어를 통해 사람들에게 자신들의 철학이 담긴 영상 컨텐츠를 직접 제공하기로 한 것이다.채널 현대카드는 다양한 스타일의 …

핀테크 만나 재활용되는 포인트와 동전

핀테크 만나 재활용되는 포인트와 동전 - 삽입된 이미지
이상일 기자의 IT객잔 16.04.04 13:59

활용이 제한적이었던 적립 ‘포인트’와 보관이 불편했던 ‘동전’이 핀테크 기술을 만나 재활용되고 있다. 소멸되는 포인트의 활용성이 높아지고 잠자고 있던 동전 등의 활용성도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지난달 28일 부산은행이 모바일 뱅킹 브랜드인 ‘썸뱅크(sum bank)’…

우리은행 정보계차세대, LG CNS vs SK 진검승부

우리은행 정보계차세대, LG CNS vs SK 진검승부 - 삽입된 이미지
이상일 기자의 IT객잔 16.03.24 09:24

우리은행이 정보계 차세대시스템 구축 사업에 나서며 LG CNS와 SK주식회사 C&C의 진검승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우리은행은 지난 18일 ‘차세대시스템(정보계 부문) 구축’ 사업 공고를 내고 구축 사업자 선정 작업에 착수했다. 이번 정보계 차세대시스템 구축 사…

‘하나멤버스’의 성공, 그리고 인터넷전문은행의 미래

‘하나멤버스’의 성공, 그리고 인터넷전문은행의 미래 - 삽입된 이미지
이상일 기자의 IT객잔 16.03.20 15:44

하나금융그룹의 멤버십 포인트 제도인 하나멤버스가 출시 세 달 만에 가입자 260만명을 넘어섰다. 3월 중에는 300만명 돌파도 가능해 보인다. 은행 뱅킹 앱을 제외한 부가 서비스 앱에 대한 호응도가 이처럼 높은 것은 유례를 찾아볼 수 없는 일이다. 무엇보다 인터넷전문은…

첫 인터넷전문은행 시스템 수주전, 가격이 당락 가르나?

첫 인터넷전문은행 시스템 수주전, 가격이 당락 가르나? - 삽입된 이미지
이상일 기자의 IT객잔 16.03.08 10:19

예상대로 LG CNS와 SK주식회사 C&C가 카카오뱅크 시스템 구축 사업을 놓고 경쟁을 벌이게 됐다. 지난 7일 마감한 카카오뱅크 시스템 구축 제안요청서 접수에 LG CNS와 SK주식회사 C&C 2개사만 참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사업은 양사 모두 컨…

인터넷전문은행 수익모델, 성공 가능성은?

인터넷전문은행 수익모델, 성공 가능성은? - 삽입된 이미지
이상일 기자의 IT객잔 16.03.03 11:36

 카카오뱅크와 케이티뱅크 등 2개 인터넷전문은행 출범이 예고되고 있다. 인터넷전문은행 출범을 위해 금융당국은 각종 규제를 완화해왔다. 이를 통해 금융권에 비대면실명인증이 허용되는 등 전체 금융 산업 변화도 본격화되고 있는 상황이다. 하지만 이러한 규제 완화로 …

막내린 MWC, 국내 핀테크 업체들은 어떤 기술 선보였나?

막내린 MWC, 국내 핀테크 업체들은 어떤 기술 선보였나? - 삽입된 이미지
이상일 기자의 IT객잔 16.02.26 11:11

원투씨엠 부스에 KT황창규 사장이 스마트스탬프 기술을 보고 있다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막을 내린 세계 최대 모바일·통신전시회 MWC(Mobile World Congress)2016에는 한국 핀테크 업체들도 다수 참여했다. 이번 MWC는 크게  사물인…

반박, 재반박 … 핀테크포럼 돌아올 수 없는 강 건널까?

반박, 재반박 … 핀테크포럼 돌아올 수 없는 강 건널까? - 삽입된 이미지
이상일 기자의 IT객잔 16.02.23 15:05

출범 1년여를 맞은 핀테크포럼이 자중지란에 휩싸여있다. 포럼 운영과 회장직 수행을 놓고 핀테크포럼 회원사간 이견이 극명하게 엇갈리고 있는 상황이다. 지난 2월 1일 한국핀테크포럼 이사진은 이사회를 열고 박소영 포럼 의장이 회원사의 권익을 대변하고 있지 못하다며 해임안을…

[창간기획]‘핀테크’(Fintech) 시장, IT서비스업계 ‘승자는 누구?’

[창간기획]‘핀테크’(Fintech) 시장, IT서비스업계 ‘승자는 누구?’ - 삽입된 이미지
이상일 기자의 IT객잔 15.09.23 07:00

금융과 IT의 결합을 의미하는 ‘핀테크’의 기세가 식을 줄 모른다. 금융당국은 관련업체와 금융사 수장들을 참여시킨 1박2일 워크샵을 통해 핀테크 활성화에 의지를 다지고 있고 중국, 유럽 등 해외 벤처투자사들도 한국 핀테크 시장을 주목하고 있는 등 핀테크라는 용광로에 다…

[창간기획] 간편결제 생태계 뛰어드는 IT서비스업계

[창간기획] 간편결제 생태계 뛰어드는 IT서비스업계 - 삽입된 이미지
이상일 기자의 IT객잔 15.09.23 07:10

“IT서비스업체가 가장 원하는 수익모델은 월정액이다” 한 IT서비스업체 관계자의 말이다. IT서비스업의 전통적인 사업 모델은 금융 차세대시스템과 같은 시스템 구축 사업이다. 이는 사업 초기에 계약금을 받고 사업 완료 후 나머지 금액을 정산하는 방식이다. 하지만 사업을 …

[창간기획] 인터넷전문은행, IT서비스업계도 자존심 대결

[창간기획] 인터넷전문은행, IT서비스업계도 자존심 대결 - 삽입된 이미지
이상일 기자의 IT객잔 15.09.23 07:20

IT시스템 구축을 고유한 업으로 삼고 있는 IT서비스업체의 특성상 현재 논의되고 있는 핀테크 시장의 화두라고 할 수 있는 인터넷전문은행은 충분히 노려볼만한 시장임에 분명하다. 다만 인터넷전문은행 역시 일반 은행과 동일한 IT시스템 구축이 필요함으로 이를 수행할 수 있는…

계정계에 C언어 선택한 우리은행, 왜?

계정계에 C언어 선택한 우리은행, 왜? - 삽입된 이미지
이상일 기자의 IT객잔 15.09.09 11:54

우리은행의 차세대시스템 구축 사업이 본격화됐다. 우리은행은 10월 중으로 우선협상대상자 선정을 마치고 계정계 시스템을 시작으로 27개월간의 프로젝트 장정에 들어간다.  한편 지난 8일 배포된 제안요청설명서(RFP)에 따르면 우리은행은 기존 메인프레임 계정계 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