딜라이트닷넷

박기록 기자의 IT와 人間

출발선에 선 금융권 2기 차세대, “빅뱅은 없다”②

출발선에 선 금융권 2기 차세대, “빅뱅은 없다”② - 삽입된 이미지
박기록 기자의 IT와 人間 10.03.17 09:38

출발선에 선 금융권 2기 차세대, “빅뱅은 없다”② 앞서 1편에서 업급된 산업은행의 2기 차세대시스템 명칭(미래시스템)과 비교해, 교보생명이 정한 'v2'란 명칭에는 뉘앙스가 차이가 있어 보입니다. 앞서 교보생명은 지난 2002년 2월 계정계 차세대시스템(신보험시스템)…